북한산성 반주

Hiking 2010. 11. 1. 20:12

11월이 되었다. 이제 2010년도 두달 후면 영원한 과거 속으로 파묻히게 되는 11월이기도 하지만, 11월은 나에게는 특별한 달이다. 히말라야를 다시 찾아가기로 계획을 한 달이기 때문이다. 그동안 몸 만드는 것을 게을리 해서 오늘 북한산 코스는 길게 잡았다. 산성을 거의 다 도는 코스다. 산성 탐방 안내소를 출발, 계곡 탐방길을 따라 올라가 새마을교 삼거리에서 대남문 가는 길로 올라간다.

중성문-대남문-대성문-보국문-대동문-동장대-용암문-노적봉고개-위문에서 준비해간 커피를 한잔 마시고 하산, 대동사-보리사-도로 탐방길-탐방안내소로 내려오는 대략  총14km 정도의 산행을 했다. 산행 소요 시간은 6시간 15분.

  중성문을 지나 노적사 입구를 지나면 노적봉의 위용이 보인다. 정말 단단한 큰 바위 한 덩어리다.

012

중흥사지 앞이다. 2004년 오래만에 등산을 다시 시작했을 때는 이곳까지 올라오는 것도 힘들었는데...

012

▲  대남문에서 십여분 걸으면 대성문에 다다른다. 나뭇잎이 다 떨어져 나뭇가지 사이로 하늘이 보이고....

  보국문을 빠져나가면 정능으로 내려가는 길이 나온다

 

북한산성 탐방에서 대동문은 트레커들의 교통 요충지라고 볼 수 있다. 사통팔달하기 때문이다.

 

대남문에서 출발하여 3-40분 가량 걸어오면 대동문에 도착한다. 대동문은 도봉산 진달래능선, 수유리 아카데미하우스, 백운대, 중흥사지 등등 여러곳에 연결되기 때문이다.

 

여기서 부터 북한산성 성곽을 따라 걷는 재미가 있다.

01

 동장대

▲  노적봉 아래 고개를 넘어 만경대 아랫도리에 붙어 백운대 쪽으로 접근한다.

  백운대가 손에 잡힐 듯 가깝다. 사진을 확대하면 오른쪽 끝부분에 성곽따라 오르는 사람이 개미같이 보인다.

위문으로 올라가는 마지막 철계단

01

'Hiking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나홀로 백운대  (28) 2010.11.08
북한산 비봉고개-향로봉-쪽두리봉  (26) 2010.11.03
북한산성 반주  (35) 2010.11.01
도봉산 오봉의 가을  (18) 2010.10.23
북한산의 가을  (30) 2010.10.13
대학동창 산악회  (38) 2010.09.27
Posted by markjuhn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Raycat 2010.11.01 23:25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아직 단풍 구경도 제대로 못했는데 낙엽이 참 많이 떨어졌네요.
    운동을 급작스럽게 너무 무리하지는 마세요.

  2. 빨간내복 2010.11.02 05:34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정말 단풍이 벌써 다 진건가요? ㅠㅠ 사실 너무 길면 뭣이든 아쉬움이 없어 재미없을듯도 합니다. 그나저나 6시간도 넘는 산행을..... 대단하십니다.

    • mark 2010.11.02 08:13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아쉽더군요. 1주일전에는 좋았을 것이라는 생각을 했습니다. 작년에도 10월 24일 갔을 때 단풍이 장관이었거든요.

  3. 책쟁이 2010.11.02 06:3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히말라야 산행을 계획하고 계시군요. 저도 한 번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. 저도 몸부터 만들어 놓아야겠네요. ^^a

  4. 핑구야 날자 2010.11.02 08:2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지난번에 저도 다녀왓는데 벌써 단풍이 완연하군요 아니 다 진것 같아요

  5. yureka01 2010.11.02 09:35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저도 산행을 너무 좋아하는지라 마크님 산행 사진은 유심히 보게 되는군요.
    가을 산의 그 느낌이 고스란히 뭍어 있는 사진이군요..
    14키로..흐 그리 적은 거리가 아님에도 너무 잘 다녀 오셨네요..
    히말라야 와우..대단하시네요..

  6. 큐빅스 2010.11.02 10:13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북한산 단풍이 이쁘게 들었네요.
    요즘은 산 오르기가 왜 이리 귀찮은지..ㅋㅋ
    히말라야 가시다니 부럽습니다.^^

    • mark 2010.11.02 10:20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이뻤던 단풍이 이제 다 떨어지고 앙상했습니다. 산에 가면 참 좋습니다. 한번 가보세요.

  7. 와이군 2010.11.02 10:35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등산으로 14km나 걸으신건가요.
    체력이 20대보다 좋으신것 같습니다 ^^
    히말라야 대비 운동하고 계신거였군요.
    대단하십니다.

  8. 칼리오페 2010.11.02 10:38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단풍이 벌써 이렇게 다 져 버렸네요.. ㅠ
    날씨가 갑자기 추워진 탓일까요..
    단풍은 떨어졌지만, 산행길은 멋져보입니다~
    히말라야 가시는 군요!! 멋지세요~!

  9. 꿈꾸던 시절을 찾아서 2010.11.02 12:54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14km면 대단한것 같은데요.
    젊은 친구도 등산하기 힘든 거리일 듯 싶습니다.^^
    하지만 히말라야 대비 운동이라고 하시니 가늠이 안되네요.ㅎㅎ

  10. bk 2010.11.02 13:4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여긴데 말이죠.. 흐흐흐
    죄송합니다... 헤헤헤

  11. 소나기 2010.11.02 13:5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와 정말 멋진 풍경들입니다.
    사진들도 와이드한게 좀 더 드라마틱해보이고 멋지네요.^^

  12. 보기다 2010.11.02 14:1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전 두시간만 산행해도 죽을거 같은데 강철체력이세요.
    거기다 히말라야 등정~ 정말 대단하시다는^^
    북한산도 가을이 끝나가는군요.
    차가운 공기 때문인지 살짝 쓸쓸한 요즘입니다.
    행복한 오후시간 보내세요~^^

    • mark 2010.11.02 14:1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가을은 남자의 계절이라고 하잖아요. 괜히 센치멘탈해지는... 이럴 때는 운동하는 게 제일 좋습니다. :)

  13. 보기다 2010.11.02 14:1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전 두시간만 산행해도 죽을거 같은데 강철체력이세요.
    거기다 히말라야 등정~ 정말 대단하시다는^^
    북한산도 가을이 끝나가는군요.
    차가운 공기 때문인지 살짝 쓸쓸한 요즘입니다.
    행복한 오후시간 보내세요~^^

  14. PLUSTWO 2010.11.02 18:2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단풍구경도 못한거 같은데 북한산 정상은 벌써 겨울맞이 들어간거 같습니다..
    오래전 첫산행을 북한산 종주했던 기억이납니다...첫산행을 종주해서 죽다 살아났었어요..^^

    • mark 2010.11.02 20:34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많이 바쁘신 것 같네요. 더러는 바람을 쐬가면서 여유있게 지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. 11월 한달 행복하게 지내세요.

  15. IamHoya 2010.11.02 18:59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가을의 정취가 온전히 담아져 있네요.. 이제 겨울로 접어들텐데..
    이 느낌을 잡아두고 싶습니다^^;;

  16. 꿈사냥꾼 2010.11.02 21:56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14km 꽤 장거리를 하셨군요. 컨디션이 좋으신것 같습니다.
    히말라야야 원정 가신다니 지금컨디션 쭉~유지하셨으면 하네요.

    저는 오늘 오전에 급한일들이 갑자기 사라지는 즐거운? 현상이 생겨서 간만에 산행을 했습니다. ㅎㅎ

    • mark 2010.11.02 22:04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그랬군요. 어제 컨디션은 괜찮은 편이었는데 몸이 가끔 말썽을 피워서 걱정이긴 합니다.

  17. 복돌이^^ 2010.11.03 11:0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좋은곳에 다녀 오셨네요~~
    저도 이번 주말에는 산책좀 가야 겠어요..~~ 더 늦기전에요..^^

  18. 풀칠아비 2010.11.03 11:3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11월에 희말라야 가시는 군요.
    부럽습니다.
    저는 그저 북한산이라도 한번 ...
    ^^